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6회 영화제(2018)

개막작 (1) (9)
(49) (6)
(9) (2)
폐막작 (0)


손님 접대법Our Hospitality

버스터 키튼

  • 미국
  • 1923
  • 65min
  • 전체
  • black and white
  • 극영화

서로의 존재를 용납하지 못했던 캔필드 가와 맥케이 가는 대를 이은 숙적 관계다. 비극의 대물림을 막고자 이 사실을 숨긴 채 윌리 맥케이를 키운 이모는, 성인이 되어 유산 처리 편지를 받게 된 그에게 오랜 비밀을 털어놓는다. 조용히 유산 처리만 하고 오겠노라 고향으로 향하던 윌리는 우연히 캔필드 가의 딸 버지니아와 인연을 맺게 되고 그녀의 집에 초대된다. 곡예에 가까운 스턴트 연기를 직접 소화해내는 버스터 키튼의 작품으로, 그의 전성기인 1920년대 중반에 제작됐다. 상대 배우와의 군더더기 없는 연기 합과 폭포에서의 줄타기 장면은 변함없이 관객을 긴장시킨다. 재즈와 클래식을 접목해 실험적이면서도 매혹적인 음악을 선보여온 뮤즈그레인의 라이브 연주가 윌리의 이야기에 생동감을 더할 것이다.​

Director

  • 버스터 키튼Buster Keaton